권장 브라우저 안내

이 웹사이트는 Internet Explorer 9 버전 이상에서만 이용 가능합니다.
편리한 사이트 이용을 위하여 최신 브라우저로 업그레이드해주시기 바랍니다.

 

아기에게 쓰는 편지

안녕하세요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이경희 작성일2021-04-25 15:17 조회489회 댓글1건

본문

안녕하세요

2011.10.09에 여자아이를 낳고 입양을 보냈었는데, 

혹시 아이가 잘 입양되었는지 잘 지내고 있는지 알수있을까요?

어디로 연락을 해야될지 몰라서 글 남겨봅니다.

뉴스에서 계속 안 좋은 일들만 일어나고 있어서 그런지 

요즘 계속 생각이 나고 불안하기도 하고... 

각자 잘 살면 됐지라는 생각으로 

일부러 생각도 안하고 열심히 살아왔었는데.. 

왠지 모르게 요즘 너무 불안하네요 .. 


댓글목록

마리아의집님의 댓글

마리아의집 작성일

안녕하세요. 이경희님.
정말 많은 시간이 흘렀는데도 자식은 기억속에서 지워지지가 않죠.
잘 살거라는 믿음도 늘 불안한건 당연합니다.
홈피에 남겨주신 정보로는 이경희님인걸 확인하기가 어렵습니다. 개인정보에 대해 저희가 마음데로 알려드릴수가 없어요.
저희 기관에 연락을 주세요. 그러면 좀 더 자세한 안내해 드릴께요. 033/264-0194

평안한 하루되세요.